충북교육사랑카드 소외계층 학생 지원 충북도청 이시종도지사 김병우교육감 충청북도교육청 한국신문방송인클럽

2019-05-08 



충북교육사랑카드 사용으로 조성된 복지기금이 난치병 학생 치료비, 소외계층 학생 지원, 우수인재육성 지원 등으로 사용되고 있어 이름값을 톡톡히 하고 있다.

이 카드는 도교육청 학생복지 증진을 위해 2003년부터 농협은행, BC카드사와 제휴해 만든 신용카드로 사용금액의 1%를 복지기금으로 조성하고 있다.

2018년도 카드 사용으로 올 해 조성된 금액은 5억 4,404만원이다.

조성된 금액으로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난치병 학생 치료비로 학생 50여명에게 5,000만원을 사용할 예정이며, 한편 이 치료비에는 자체예산 8,000만원이 추가 지원된다.

위탁가정(소년소녀가장)·한부모·조손·다문화가정 학생 등 소외계층 학생을 위해서는 추석명절 등에 1인당 20만원 씩 1,900여명에게 3억 7,936만원을 집행할 계획이다.

과학·수학·체육·특수 등 470여명에게 분야별 우수인재 육성을 위해 1억 1,468만원을 지원할 방침이다.

도교육청 관계자는 “충북교육사랑카드 사용 활성화를 통해 학생 복지사업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.”고 말했다.

수정